관리 메뉴

블록체인 주변 것들

교토가츠규 스타필드하남점 살치살 규카츠 : 소고기 돈카스의 묘미 본문

맛집을 찾아서

교토가츠규 스타필드하남점 살치살 규카츠 : 소고기 돈카스의 묘미

납득이 스티마 2018.10.01 06:00

돈까스처럼 점심시간에 자주 먹는 메뉴가 없을 것 같습니다. 급식으로도 돈까스가 나오면, 많이들 먹는다고 하던데, 이제 이런 돈까스도 자주 먹다 보니, 맛있는 돈까스를 구별하는 입맛이 생긴걸까요? 소고기로 만든 돈까스(?) 아니 소고기까스라고 해야 하나? 아무튼, 규카츠를 먹으러 가봅니다. 미리 말씀 드리지만, 규카츠는 돼지고기 대신 소고기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비주얼이 약간 다르고, 양도 적은편이며 속을 덜 익혀 먹습니다. 돈카츠를 먹을 때 느낄 수 없는 신선한(?)느낌 때문에 규가츠를 먹으러 간다보 보면 되겠습니다.


스타필드에 가면, 항상 줄을 서던 곳이었는데, 이번에는 웬일인지 줄이 별로 길지 않았습니다. 유행은 돌고 도는 것이기 때문이겠죠. 바로 왼쪽에 있는 옆집에는 중국집이 있고, 그 왼쪽에는 네팔음식점이 있는데, 그쪽에 더 많은 줄이 있더군요. 기다리는 것 보다는 빨리먹는편을 택했습니다.





식당 안으로 들어오니, 깊숙하게 되어 있습니다. 우측에는 주방이 있구요. 안쪽으로 들어가면서 자리가 있습니다. 일본 본점의 느낌과 매우 흡사 합니다. 물론 일본보다는 더 넓죠.





쿠시카츠 입니다. 소고기 튀김이라고 해야 할 것 같은데요. 함께 나온 간장에 찍어 먹습니다.





규카츠카레우동정식 입니다. 카레우동에 쿠시가츠가 함께 나옵니다. 일본식 카레의 특유의 느낌 아시죠? 그 카레에 우동이 나오구요. 일본카레에 쿠시카츠를 찍어 먹으며, 우동도 함께 먹습니다.





카레 우동에 소고기 튀김이 있는 모습을 더 가까이서 찍어 보았습니다. 





규가츠 정식 입니다. 밥과 샐러드, 각종소스와 규가츠가 나옵니다. 우집의 메인메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고기를 살짝 덮여서 먹기 위해 불이 필요 합니다. 다른 것 보다 이렇게 불 붙여서 조리하는 느낌을 주는 것이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요소라고 보여 집니다.





규가츠를 올리고 구워 봅니다. 소고기야 원래 다 익히지 않고도 먹지만, 이렇게 살짝 덜 익은듯한 상태에서 데워서 먹으면, 고기가 매우 부드럽게 느껴집니다. 하지만, 소고기에는 특유의 느끼함이 있잖아요. 그래서, 여러가지 소스를 곁들여서 먹게 됩니다. 느낌함을 달래야 하니까요. 이 느끼함을 달래기 위한 최후의 무기는 제일 마지막에 나옵니다.





호바미소살치살규가츠가 나왔습니다. 오늘 주문한 메뉴중에서는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규가츠와 비슷 한 녀석인데, 부위가 살치살 이고, 나뭇잎위에서 데워먹을 수 있는데, 버섯과 일본식 된장소스를 뿌려서 함께 데워 먹을 수 있도록 꾸며져 나왔습니다. 이 메뉴 역시 비주얼이 다른 어떤 메뉴보다 눈을 자극 합니다.





가까이서 보면, 이러한 느낌 입니다. 실파를 썰어서 얹어 놓아 갈색의 향현에 초록색으로 눈의 피로를 덜어 줍니다. 맛은 일본식 된장의 느낌 하시죠? 짠듯한 단듯한 느낌 입니다. 단 느낌이 좀 더 강합니다. 거기에 소고기의 느끼함이 어울어 지죠. 육질은 부드러워 마치 살살 녹늑것 같습니다. 육질에 있어서는 돈가츠와 비교할 수 없죠.





그러나, 계속해서 이맛으로 끝까지 먹기에는 쉽지 않습니다. 그 맛에 변화를 주기위해서 아래와 같이 고추냉이의 힘을 빌립니다. 그러면, 입안과 목에 남아 있었던, 단맛과 느끼함이 고추냉이의 맛으로 씻겨 내려가게 됩니다. 이것으로도 부족한 경우에는 최후에는 탄산음료의 힘을 빌려야 합니다.




교토가츠규의 규가츠의 육질은 부드럽고 맛이 좋습니다. 다양한 소스를 이용해서 여러가지 맛을 느끼고, 소형 화로를 이용하여 구워먹는 DIY요리의 느낌도 함께 즐길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일본장의 특유의 단맛과 소고기의 느끼함이 익숙하지 않으신 분들에게는 고추냉이나 탄산음료가 꼭 필요 합니다.


그리고 한가지 더, 이 맛을 느끼기 위해서 일본까지 가지 않고도 맛을 볼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하겠습니다.








34 Comments
댓글쓰기 폼